2020.05.30 (토)

  • 맑음동두천 27.3℃
  • 맑음강릉 25.7℃
  • 맑음서울 27.3℃
  • 구름조금대전 27.1℃
  • 구름많음대구 25.9℃
  • 흐림울산 23.2℃
  • 구름많음광주 24.7℃
  • 흐림부산 23.3℃
  • 구름많음고창 25.1℃
  • 흐림제주 20.2℃
  • 맑음강화 25.2℃
  • 구름많음보은 26.1℃
  • 구름조금금산 26.8℃
  • 흐림강진군 23.8℃
  • 구름많음경주시 25.4℃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전체기사 보기



배너

인물 & 탐방

전주 특례시 지정 단초 마련 (대한뉴스 박청식 기자)=전주시가 사실상 불투명했던 특례시로 지정될 수 있는 단초가 마련됐다. 이는 정부가 전주시의 요구대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에 인구 50만 이상 도시에 대해서는 행정수요와 국가균형발전 등을 고려해 특례시로 지정할 수 있도록 했기 때문이다. 행정안전부는 29일 특례시 등 대도시에 대한 특례 인정 기준 등을 담은 ‘지방자치법 전부개정법률안’을 입법예고했다. 특례시는 기초자치단체의 지위는 유지하면서 광역시급 행·재정적 권한과 자치권한이 주어진다. 이번 개정안에는 △인구 100만 이상 대도시 △인구 50만 이상 도시로서 행정수요와 국가균형발전 등을 고려해 대통령령이 정하는 기준과 절차에 따라 행정안전부장관이 지정하는 대도시를 특례시로 지정할 수 있도록 명시됐다. 향후 대통령령에서 인구 50만 이상 대도시와 특례시 인정에 관한 부분에 전주가 포함되어야 하는 과제가 남아있지만 당초 정부안에서 불가능했던 전주 특례시 지정 가능성이 커진 것이다. 이 법률안은 오는 6월 17일까지 약 20일간의 입법예고기간과 6월 말 국무회의 심의 등을 거쳐 오는 7월 초 21대 국회에 제출될 예정이다. 국회가 심의를 거쳐 제출된 법률안을 원안대로 통과시킬 경우 전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