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5℃
  • 구름조금강릉 25.0℃
  • 구름많음서울 28.1℃
  • 구름조금대전 27.5℃
  • 구름조금대구 25.3℃
  • 구름조금울산 23.5℃
  • 구름많음광주 26.7℃
  • 구름조금부산 25.6℃
  • 구름많음고창 25.2℃
  • 구름조금제주 26.7℃
  • 구름조금강화 25.4℃
  • 구름조금보은 22.8℃
  • 구름조금금산 24.8℃
  • 구름조금강진군 24.1℃
  • 구름조금경주시 22.5℃
  • 구름조금거제 24.3℃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문화

전체기사 보기

실시간






배너
안전한 식사 문화 개선에 앞장서는 우수 지자체 6곳 선정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올해 상반기 ‘안심식당’ 운영 현황을 평가하여 총 6곳의 우수 지자체를 선정하였다. 광역 지자체 부문에서는 인천광역시가 1위, 경상북도가 2위, 전라남도가 3위로 평가되었으며, 기초 지자체 부문에서는 경상북도 경주시가 1위, 대구광역시 동구와 전라북도 완주군이 공동 2위로 평가되었다. 선정된 지자체는 2021년 안심식당 목표 설정(관내 음식점 대비 비율, 2020년 대비 비율 등), 목표 대비 지정현황, 취소·변경 관리실적 등 부분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곳이다. 안심식당은 음식을 공유하는 우리 식사 문화를 바꾸는 데 앞장서는 곳으로 코로나19 확산 이후 작년 6월부터 농식품부 주관으로 각 지자체에서 지정·관리하고 있다. 7월 25일 기준으로 전국에 32,239개의 안심식당이 지정되었으며, 하반기까지 약 4만 개소를 목표로 지정 음식점을 꾸준히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농식품부 문지인 외식산업정책과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외식업계의 어려움이 커지고 있지만, 안심식당을 중심으로 소비자가 안전하게 외식할 수 있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면서 “지자체의 적극적인 역할을 기대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