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월)

  • 맑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2.8℃
  • 맑음서울 0.2℃
  • 맑음대전 -0.4℃
  • 맑음대구 3.0℃
  • 맑음울산 3.2℃
  • 맑음광주 2.6℃
  • 맑음부산 4.3℃
  • 맑음고창 1.6℃
  • 구름많음제주 8.2℃
  • 맑음강화 -1.3℃
  • 맑음보은 -3.0℃
  • 맑음금산 -2.5℃
  • 맑음강진군 3.2℃
  • 맑음경주시 3.1℃
  • 맑음거제 ℃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전남/전북/광주/제주

남원, 문화도시 지정 위해 행정역량 집중!

문화도시 행정협의체 발족

URL복사


남원시가 모든 행정역량을 끌어 모아 법정 문화도시 지정에 대처하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 법정 문화도시 지정을 위해 마지막 박차를 가하고 있는 남원시가, 부서 간 문화도시의 가치를 공유하고 칸막이 없는 유기적 협업체계 구축으로 지속가능한 문화도시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문화도시 행정협의체를 105() 발족했다.

 

지난 918일에는 122차 예비도시 및 3차 준비도시 공무원들과 머리를 맞대고 문화도시를 준비하는 공무원의 이모저모라는 주제로 도시들 간 상생 협력을 모색하는 콜로키움을 개최하여 역량을 자랑했었다.

 

이번에는 시 내부 행정조직을 대상으로 문화도시 행정협의체를 구성하며 부서 간 협업을 통해 정부 정책에 적극 대응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문화도시는 문화예술문화산업관광전통역사영상 등 지역별 특색 있는 문화자원을 효과적으로 활용하여 문화 창조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역문화진흥법에 따라 지정된 도시를 말한다.

 

시청 회의실에서 5일 개최된 발족식에는 협의체 위원장인 허태영 부시장을 비롯한 11개 부서의 17개 담당 등 총 40여 명이 참석했다.

 

1시간동안 문화도시 사업을 소개하며 부서 간 연계사업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가 진행되었다.


남원시는 행정협의체 발족식을 시작으로 11월부터는 분기별 1회 이상 분과별 라운드 테이블을 운영하며, 문화도시 조성사업과 부서의 현안사업들을 연계하는 방안에 대해 다양한 토론을 펼칠 예정이다.

 

허태영 행정협의체 위원장은 갈수록 소득이 증대하면서 많은 사람들이 문화적 자산을 활용하여 도시의 브랜드를 창출하고 사회경제적 활성화를 도모하는 문화도시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있다, “남원은 살아있는 박물관이라고 평가받을 만큼 많은 문화자원이 여러 곳에 산재하고 있다.

 

부서 간 유기적인 협업 체계를 구축한다면 지속가능한 문화도시의 기반 마련에 더욱 다가갈 수 있을 것이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한편, 남원시는 법정 문화도시 지정을 위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순수 시비로 6억 원 규모의 예비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법정 문화도시 지정은 11월 현장실사와 12월 최종심의 발표회를 거쳐 12월 말 최종 지정될 예정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