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 맑음동두천 19.3℃
  • 구름많음강릉 23.5℃
  • 맑음서울 19.3℃
  • 구름조금대전 20.7℃
  • 구름많음대구 23.0℃
  • 구름많음울산 23.4℃
  • 흐림광주 20.1℃
  • 박무부산 22.7℃
  • 흐림고창 17.0℃
  • 박무제주 19.1℃
  • 맑음강화 20.2℃
  • 구름많음보은 19.2℃
  • 구름많음금산 20.1℃
  • 흐림강진군 21.1℃
  • 구름많음경주시 23.3℃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경북/대구

김관용 전임 경북도지사, 퇴임 후 첫 도청 방문

- 이철우 지사 만나 코로나19 방역격려와 성금 전달
- 전임·신임 지사 만감교차상봉 지역발전 기대

정치고단수인 김관용 전임 경북도지사가 퇴임 후 처음으로 경북도청을 방문해 이철우 지사를 만나 도민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8일 도청을 찾은 김 전 지사는 코로나19 대응에 힘쓰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하며 코로나19극복 성금을 전달했다는 것.



이철우 지사는 도청 간부공무원과 함께 도청 전정으로 마중을 나가 김 전 지사를 반가이 맞아 접견실에서 20여 분간 환담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김 전 지사는 코로나19 집단감염을 차단하기 위해 이 지사가 선제적이고 과감하게 실시한 예방적 코호트 격리 조치에 찬사하며 ‘대구·경북지역발전을 위해 힘을 보태겠다’는 뜻을 전했다.


김 전 지사는 “코로나 때문에 늦었지만 이 지사를 돕기도 하고 건의도 하겠다”고 말한데 이어 “영남인의 정신과 정체성은 이 지사를 통해 이뤄져야 한다”면서 영남의 정체성과 지도자의 역량에 대한 조언도 아끼지 않았다.




이철우 지사는 김 전 지사에게 “선거가 끝나면 대구·경북통합을 위해 분위기를 조성하고 범도민 경제 살리기 운동을 벌여야 한다”며 “그 때 지혜를 보태 달라”고 요청을 했고 김 전 지사는 “미력하나마 함께 조력해 가겠다”고 화답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철우 지사는 김관용 전 지사 현역시절 정무부지사를 역임한 인물로 김 전 지사와는 지역정계 선후배로서도 각별한 인연을 쌓고 있어 이번 상봉이 향후 대경지역발전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도민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