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3 (목)

  • 흐림동두천 -1.4℃
  • 구름많음강릉 4.0℃
  • 구름많음서울 0.5℃
  • 구름많음대전 0.7℃
  • 맑음대구 2.8℃
  • 맑음울산 3.6℃
  • 맑음광주 2.5℃
  • 맑음부산 5.3℃
  • 맑음고창 1.6℃
  • 맑음제주 7.3℃
  • 흐림강화 1.3℃
  • 구름많음보은 -2.5℃
  • 구름많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4.9℃
  • 맑음경주시 1.0℃
  • 구름조금거제 6.4℃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경남/부산/울산

하동 옥종면, 지역사회중심의 통합돌봄사업 첫 발 내딛다

23일 하동군에서, ‘경남형 지역사회 통합돌봄 시범사업 마을센터 개소식’
경남도 ‘살던 곳’에서 ‘평범한 삶’ 유지토록 지역사회 통합돌봄 적극 지원

URL복사


(대한뉴스김기준기자)=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23일 하동군에서 경남형 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 시범사업 마을센터개소식을 시작으로 지역사회 통합돌봄의 활성화를 추진한다.

 

이번 개소식은 지난해 지역사회 통합돌봄 시범지역으로 선정한 하동군을 거점으로 민·관 협력을 다지고 돌봄기반(인프라)을 공고히 하기 위해 마련됐다.

 

윤상기 하동군수를 비롯한 군의회 의원, 기관단체장, 돌봄위원 및 지역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행사는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경과보고, 사업소개, 축사 및 제막식의 내용으로 꾸며졌다.

 

이후에는 옥종 통합돌봄센터 둘러보기(라운딩)와 인공지능(AI) 통합돌봄서비스 기기인 AI스피커 시연회도 진행했다.

 

하동군 옥종면을 중심으로 추진하고 있는 경남형 통합돌봄 시범사업통합돌봄 마을센터 운영,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인공지능(AI) 통합돌봄서비스 제공, 주거환경 개선사업 등의 내용으로 지역 실정에 맞는 다양한 <지역주도형 통합돌봄 모델>을 발굴·구축하기 위해 3년 동안 추진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