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화)

  • 맑음동두천 2.1℃
  • 맑음강릉 7.8℃
  • 맑음서울 3.8℃
  • 맑음대전 5.0℃
  • 맑음대구 6.1℃
  • 맑음울산 8.0℃
  • 맑음광주 7.7℃
  • 맑음부산 11.5℃
  • 맑음고창 5.3℃
  • 맑음제주 9.1℃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5.3℃
  • 맑음강진군 9.3℃
  • 맑음경주시 8.0℃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방송/영화/스타

무너진 '코리안 좀비' 정찬성, 오르테가에 판정패

URL복사


'코리안 좀비' 정찬성(33)이 브라이언 오르테가(29·미국)에 패배해 페더급 챔피언 타이틀 도전권 획득에 실패했다.

 

페더급 랭킹 4위 정찬성은 18(한국시간) 18(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에서 열리는 UFC 파이트 나이트 180 메인 이벤트에서 2위 오르테가에 0-3 판정패를 당했다.

 

이번 경기를 앞두고 데이나 화이트 UFC 대표는 승자에게 페더급 챔피언 타이틀 도전권을 부여한다고 밝힌 바 있다.

 

정찬성과 오르테가는 지난해 12월 부산 UFC 대회에서 맞붙을 예정이었지만, 오르테가가 대회 직전 부상을 당해 무산됐다.

 

지난 3월에는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UFC 대회 관람 중 오르테가가 정찬성이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그와 함께 있던 가수 박재범을 폭행해 논란이 일었다. 이후 둘은 뜨거운 장외 설전을 벌여왔다.

 

1라운드가 탐색전 양상으로 이어진 가운데 정찬성은 펀치를 앞세워 오르테가에 맞섰지만, 오르테가는 레그킥으로 공략하며 초반 흐름을 가져갔다. 정찬성은 1라운드 막판 킥을 시도하다 카운터 펀치에 잠시 쓰러지기도 했다.

 

아쉽게 1라운드를 마친 정찬성은 2라운드에서 양손 펀치를 활용한 공격으로 오르테가를 몰아붙이며 유리한 흐름을 이어갔지만, 2라운드 종료 1분 여 전 엘보우를 맞고 쓰러졌다.

 

정찬성은 3라운드에서 한층 신중하게 경기를 이어갔으나 오르테가는 거리를 벌리며 정찬성에게 좀체 기회를 주지 않았고 3라운드 내내 이렇다 할 타격을 주지 못한 정찬성은 유효타에서 밀린채 3라운드를 마쳤다.

 

4라운드에서도 정찬성은 오르테가에 킥과 펀치를 허용하며 고전했다. 라운드 종료 3분 여를 남겨둔 상황에서는 테이크다운을 당하는 과정에서 눈 부위가 찢어져 출혈이 생겼다. 이후에도 정찬성은 유효타를 날리는데 어려움을 겪었다.

 

정찬성은 5라운드에서 KO 승리를 노렸지만 오르테가는 거리를 벌리며 빌미를 제공하지 않았다.

 

결국 정찬성은 5라운드에서도 인상깊은 공격을 성공하지 못하며 패배했다.




배너